전체메뉴
현대차, ‘2019 서울국제음악제’ 후원
더보기

현대차, ‘2019 서울국제음악제’ 후원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9-11-05 16:09수정 2019-11-05 16:1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현대자동차는 ‘2019 서울국제음악제’를 후원한다고 5일 밝혔다.

현대차는 이번 음악제 프로그램 중 ▲실내악 콘서트 ‘겨울 문턱에서’ ▲아르토 노라스, 랄프 고토니 ‘낙엽이 지다’ 등 2개 클래식 콘서트를 후원한다. 2019 서울국제음악제는 이날부터 8일까지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에서 열린다.

현대차는 클래식 콘서트에 ‘H-프리미엄 패밀리’ 고객 200명을 초청할 예정이다. H-프리미엄 패밀리는 현대차 구매 횟수가 많은 고객을 위해 현대차가 2012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고객 혜택 프로그램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더 많은 고객들과 함께 클래식 문화를 즐길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서울국제음악제 후원을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후원 활동을 통해 국내 문화예술 활성화에 적극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