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단독]보수시민단체 “정치편향 인헌고 교사-교장 5일 檢고발”
더보기

[단독]보수시민단체 “정치편향 인헌고 교사-교장 5일 檢고발”

김수연 기자 입력 2019-11-05 03:00수정 2019-11-05 09: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 관악구 인헌고등학교 일부 교직원의 정치 편향 논란과 관련해 보수 성향 시민단체들이 교장과 교사를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다.

자유법치센터와 자유대한호국단, 턴라이트 등 시민단체 3곳은 5일 오후 4시 대검찰청을 방문해 인헌고 국어교사 A 씨와 교장에 대한 고발장을 접수시키겠다고 4일 밝혔다. 이들 시민단체는 “학생들에게 특정 사상을 강요하고 이를 행동으로 옮기게 한 점이 ‘직권남용’에 해당해 고발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고발장에는 “교장이 승인한 행사인 교내 마라톤에서 학생들이 반일 문구가 적힌 띠를 제작하고 이를 외쳤다. 또 A 교사는 자신이 대표로 있는 단체의 탈핵운동 행사에 학생들을 참가시켰다. 이는 교육기본법 제6조 교육의 중립의무를 위반한 것이며 공무원으로서 직권남용을 한 것으로 본다”는 내용이 담길 것으로 알려졌다.


법률대리인인 장달영 변호사는 “교육청에서 학교 전체를 대상으로 한 조사가 진행 중이지만 대학수학능력시험 등으로 인해 다소 시간이 걸릴 것 같다”며 “조사에만 의존할 수 없다고 판단해 특정 교원들의 위법성 여부를 수사하도록 형사고발을 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김수연 기자 sykim@donga.com
#보수시민단체#인헌고#검찰 고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