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시트로엥, 서울역서 ‘라메종 시트로엥 팝업스토어’ 운영
더보기

시트로엥, 서울역서 ‘라메종 시트로엥 팝업스토어’ 운영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9-11-04 12:16수정 2019-11-04 12:3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시트로엥이 11월 2일부터 15일까지 약 2주간 서울역 기차 역사에서 팝업스토어를 열고 브랜드의 전 라인업을 전시한다.

시트로엥은 이번 팝업스토어를 통해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편안하고 즐거운 이동을 추구하는 브랜드 핵심가치를 알려나간다는 방침이다.

서울역 팝업스토어에는 전 라인업이 출동한다. ▲2~8일 뉴 C3 에어크로스 SUV와 뉴 C5 에어크로스 SUV ▲9~15일 C4 칵투스와 그랜드 C4 스페이스투어러가 전시될 예정이다.


전시 공간을 집과 같이 편안하고 따뜻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라메종 시트로엥’ 콘셉트로 연출하고 영업사원도 세련된 컬러가 매칭된 활동적인 비즈니스 캐주얼을 착용해 관람객들이 보다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시트로엥의 라이프스타일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주요기사

특히 실용적이고 유쾌한 라이프스타일을 공유하는 70년 전통의 프랑스 여행가방 브랜드 델시, 1936년 탄생한 프랑스 대표 스파클링 음료 오랑지나 등 프랑스 브랜드들과의 협업으로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행사 기간 중 현장 상담 후 11월 내 출고하는 고객에게는 30만~60만 원 상당 델시 프리미엄 라인 캐리어를 증정한다. 또한 추가로 전시장을 방문해 차량 시승을 완료한 고객 중 16명을 추첨해 델시 캐리어, 레이노 크리드 EPP 시공권 등 경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현장에서 시트로엥 교통안전 캠페인 #햎싸 캠페인’에 참여하는 고객에게는 즉석 사진인화 및 프랑스 국민 스파클링 음료 오랑지나를 제공한다. 상담 고객에게는 시트로엥 정품 에코백을 증정한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