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금태섭 “정의당 입당한 이자스민 응원…與에 영입 못해 아쉬워”
더보기

금태섭 “정의당 입당한 이자스민 응원…與에 영입 못해 아쉬워”

함나얀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11-02 14:44수정 2019-11-02 14: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금태섭 더불어민주당 의원. 사진=뉴시스

금태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자유한국당을 탈당하고 정의당에 입당한 이자스민 전 의원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금 의원은 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자스민 전 의원을 응원한다”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금 의원은 “우리 사회가 앞으로 부딪히고 해답을 찾아야 할 가장 중요한 이슈가 이주민 문제라고 생각한다”며 “그런 점에서 볼 때 2012년에 보수정당인 새누리당이 이주여성 이자스민을 비례대표 후보로 공천한 것은 정말 혜안을 보여준 일이라고 하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같은 맥락에서 진보적 가치를 추구하는 우리 민주당이 먼저 이런 생각을 하지 못한 것은 참으로 안타깝다”고 했다.

주요기사

이어 “소수자를 대표하는 목소리를 낼 수 있게 해야 한다는 ‘진보적 가치’를 놓쳤을 뿐만 아니라 우리 사회의 중요한 아젠다를 파악하지 못했다는 점에서 정치조직인 ‘정당’으로서도 아쉬운 일이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 “이주민 국회의원도 다른 모든 국회의원들과 같은 기준에서 평가를 받아야 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며 “저와 소속한 정당은 다르지만, 정의당에서 이자스민 전 의원이 의미 있는 일을 하실 수 있기를 바란다”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이자스민 전 자유한국당 의원. 사진=뉴시스

앞서 이자스민 전 의원은 최근 한국당을 탈퇴하고 정의당에 입당했다. 이 전 의원은 심상정 정의당 대표와 만나 이 같은 결정을 한 것으로 전해진다.

필리핀 이주 여성 출신인 이 전 의원은 다문화 정책 활동에 활발히 참여하며 이주 여성 보호 법안 등을 발의했다.

함나얀 동아닷컴 기자 nayamy94@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