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독도 헬기추락사고 실종자 가족들…사고 현장 방문
더보기

독도 헬기추락사고 실종자 가족들…사고 현장 방문

뉴시스입력 2019-11-02 09:43수정 2019-11-02 09: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소방헬기 추락사고 실종자 가족들이 다시 한 번 독도로 향했다.

2일 소방청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실종자 가족 24명, 소방대원 등 40여 명은 울릉군 관리선 독도평화호를 타고 울릉군 사동항을 떠났다.

실종자 가족들은 울릉군이 준비한 실종자 가족 대기실에서 밤을 새우고 아침 일찍 사고 현장으로 나섰다. 오전 10시 30분께 사고해역에 도착해 수색 작업을 지켜볼 예정이다.


지난 1일 오후 울릉도에 입도한 가족들은 이날 오후 2시20분께 독도평화호를 타고 독도로 출발 예정이었지만 바다 날씨와 이동 시간, 가족들의 건강을 고려해 헬기를 통해 사고현장을 확인했다.

주요기사

한편 포항에서 기다리던 실종자 가족 21명은 여객선을 타고 2일 오후 1시 30분께 울릉도에 입도할 예정이다.

【울릉=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