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폼페이오 “북핵 협상 너무 느려…몇 달 내 좋은 결과 바라”
더보기

폼페이오 “북핵 협상 너무 느려…몇 달 내 좋은 결과 바라”

뉴스1입력 2019-11-02 07:29수정 2019-11-02 07:3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1일(현지시간) 북한과의 비핵화 협상이 너무 더디게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폼페이오 국장은 이날 미 캔자스주(州) 현지 매체인 KQAM과의 라디오 인터뷰에서 “(비핵화 협상) 진행 속도가 너무 느리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북한의 비핵화는 전 세계의 주요 임무이며 이를 위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일련의 대북 결의안을 채택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이 일을 계속 진행해 앞으로 몇 달 내에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다만 폼페이오 장관은 최근 북한이 발사체 2발을 발사한 것에 대해서는 예전과 같은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해 크게 우려하지 않는 모습을 보이며 비핵화 협상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을 촉구했다.

앞서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31일 오후 4시35분과 38분쯤 평안남도 순천 일대에서 동해 방향으로 단거리 발사체를 1발씩 발사했다”고 발표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