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현준 회장 “숲을 보는 경영으로 100년 효성 이루자”
더보기

조현준 회장 “숲을 보는 경영으로 100년 효성 이루자”

허동준 기자 입력 2019-11-02 03:00수정 2019-11-02 04:2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효성 창립 53주년 기념식 열려
“숲을 보는 경영 자세를 가지고 100년 효성의 역사를 함께 이룩해 내자.”

조현준 효성 회장(사진)이 창립 53주년을 앞두고 1일 서울 마포구 본사에서 창립기념식을 열고 이렇게 말했다. 효성의 모태인 동양나일론은 1966년 11월 3일 설립됐다. 조 회장은 “전 세계는 4차 산업혁명이 급속도로 진행되고 있고, 새로운 기술의 발달과 융합으로 새로운 고객가치가 만들어지고 있다”고 했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임직원 300여 명이 참가했고, 최송주 효성첨단소재 상무와 정홍준 효성티앤씨 상무 등이 장기근속상을 받았다. 임직원 중 장기근속상 대상자는 총 550명이다.


허동준 기자 hungry@donga.com
주요기사
#효성#조현준 회장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