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간호협회 “간호법 제정 시급”… 광화문서 선포식
더보기

간호협회 “간호법 제정 시급”… 광화문서 선포식

위은지 기자 입력 2019-10-31 03:00수정 2019-10-3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30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9 간호정책 선포식’에서 참석자들이 간호사의 업무와 역할을 명확히 규정하는 간호법 제정을 촉구하고 있다. 이날행사에는 전국 간호대 학생 등 약 5만 명이 참석했다.장승윤 기자 tomato99@donga.com
대한간호협회는 30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2019 간호정책 선포식’을 열고 간호법 제정을 촉구했다. 이날 선포식에는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 등 정관계 인사와 전국의 간호사, 간호대 학생, 간호 가족 등이 참석해 뜻을 보탰다.

신경림 대한간호협회장은 “치료 중심에서 예방과 만성질환 관리, 의료기관 중심에서 지역사회 네트워크 중심으로 보건의료 혁신이 시급하다”며 “40만 간호사는 그 해법이 간호법 제정에서 시작될 수 있음을 선언한다”고 말했다. 이날 간호협회는 간호정책 5대 중점과제를 선포했다.

선포식 후에는 내년 세계보건기구(WHO) 지정 ‘세계 간호사의 해’와 플로렌스 나이팅게일 탄생 200주년을 미리 기념하는 문화행사가 열렸다.
 
위은지 기자 wizi@donga.com
주요기사
#대한간호협회#간호법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