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IS수괴 잡은 멋진 개” 트럼프, 군견 사진 트위터에 올려
더보기

“IS수괴 잡은 멋진 개” 트럼프, 군견 사진 트위터에 올려

최지선 기자 입력 2019-10-30 03:00수정 2019-10-30 03: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6일 이슬람국가(IS) 수괴 아부 바크르 알 바그다디 급습 작전에서 끝까지 바그다디를 쫓은 미국 군견의 사진을 트위터에 공개했다. 이 개의 이름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사진 출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8일 이슬람국가(IS) 수괴 아부 바크르 알 바그다디의 급습 작전에 참여한 군견의 사진을 트위터로 공개했다. 그는 “바그다디를 죽일 때 훌륭한 일(great job)을 한 멋진 개의 사진에 대해 기밀을 해제한다”며 특수 제작된 조끼를 입고 혀를 내민 개의 모습을 전했다. 이 개는 바그다디가 자살폭탄 조끼를 입고 있을 가능성에 대비해 그가 숨어있던 터널로 델타포스 특수부대원보다 먼저 진입했다. 터널 끝까지 바그다디를 집요하게 추적해 그가 자폭하게 만든 역할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군견의 이름은 공개하지 않았다. 군견이 소속된 부대의 정체와 관리 병사의 이름까지 드러날 수 있음을 우려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퇴역 장군 마크 허틀링은 트위터에 “군견의 이름을 공개하면 군견의 관리인과 습격에 투입된 부대도 드러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뉴욕타임스(NYT)는 대통령이 군견의 사진을 공개하기 위해 국방부의 특별 허가를 받았다고도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이 사진을 공개하기 몇 시간 전까지만 해도 마크 밀리 합참의장은 “작전에 참여한 군견의 이름과 사진 등을 공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 군견의 품종은 미국이 2011년 9·11테러의 주범 오사마 빈라덴을 사살할 때 참여했던 것과 같은 벨기에산 말리노이즈로 알려졌다. 말리노이즈 종은 셰퍼드보다 덩치가 조금 작지만 활동성이 높고 영리하며 충성심이 강해 군사 작전에 주로 쓰인다. 빈라덴 사살 때 수훈을 세운 군견 ‘카이로’는 이후 워싱턴 백악관에 초청돼 버락 오바마 당시 대통령으로부터 직접 간식도 상으로 받았다. 트럼프 대통령이 이번 군견에게 어떤 포상을 내릴지도 관심이다.


로이터통신은 이날 바그다디의 신원 확인에 사용한 유전자(DNA) 정보를 시리아 쿠르드족 비밀요원이 몰래 가져온 그의 속옷에서 획득했다고 전했다. 시리아민주군(SDF) 폴라트 칸 수석고문은 28일 트위터에 “추적 작전이 올해 5월부터 시작됐다. 그와 접촉이 가능했던 우리 정보원이 그의 속옷을 가져왔다. 덕분에 숨진 사람이 바그다디였다는 사실을 100% 확신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마즐룸 코바니 압디 SDF 총사령관도 미 NBC방송에 “바그다디가 사용했던 속옷과 혈액 샘플을 미국에 제공했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최지선 기자 aurinko@donga.com
#도널드 트럼프#아부 바크르 알 바그다디#이슬람국가#군견 사진 공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