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프로농구 LG, 신인드래프트 1순위 지명권
더보기

프로농구 LG, 신인드래프트 1순위 지명권

동아일보입력 2019-10-29 03:00수정 2019-10-2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프로농구 LG가 28일 서울 리베라호텔에서 열린 KBL 국내 신인선수 드래프트 순위 추첨행사에서 행운의 1순위 지명권을 얻었다. 지난 시즌 4강 플레이오프에 오른 LG가 1순위 지명권을 따낼 확률은 5%에 불과했다. KGC가 2순위, 삼성이 3순위, 오리온이 4순위 지명권을 가져갔다. 고려대 센터 박정현(202.6cm)이 최대어로 꼽히는 가운데 신인 지명 행사는 다음 달 4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