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몬스타엑스 원호·민혁, 미투 희화화 직접 사과 “부주의한 언행, 반성”
더보기

몬스타엑스 원호·민혁, 미투 희화화 직접 사과 “부주의한 언행, 반성”

뉴스1입력 2019-10-27 12:52수정 2019-10-27 12:5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몬스타엑스 원호(왼쪽)와 민혁 © 뉴스1

그룹 몬스타엑스 원호와 민혁이 ‘미투’ 희화화 논란과 관련해 직접 사과했다.

몬스타엑스 원호는 26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지난 3월 팬사인회에서 있었던 저의 경솔한 발언으로 현장에 계셨던 모든 팬분들과 그로 인해 상처받고 불편하셨을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라고 사과의 뜻을 밝혔다.

이어 그는 “제가 뱉은 말이 미투 운동의 의미를 훼손시킬 수도 있다는 점과 큰 용기를 낸 피해자분들께는 2차 가해가 될 수 있다는 점을 미처 생각하지 못했고 제 부주의한 언행으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실망과 상처를 안겨드렸습니다. 제 스스로 생각해보아도 도대체 어떻게 저런 무지한 발언을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많이 반성하고 있습니다”라며 “부족했던 부분을 더 많이 공부하고 올바른 가치관을 갖고 더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는 몬스타엑스 원호가 되겠습니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라고 재차 사과했다.


이어 민혁도 팬카페를 통해 “저의 경솔했던 발언과 행동들로 상처 받으신 분들과 팬분들에게 사과드리고 싶습니다. 이번 일을 통해 저의 부주의한 언행이 다른 분들에게 큰 상처가 되고 불쾌감을 줄 수 있다는 점을 깨닫고 제 지난 행동들을 돌이켜보면서 많은 반성을 했습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매사 언행에 조심하고 신경 써야 했는데, 깊에 생각하지 못하고 행동했던 일들이 많았습니다”라며 “앞으로 모든 면에서 성장하는 민혁이 되도록 노력하고 항상 생각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과드립니다. 죄송합니다”라며 반성했다.

주요기사

최근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몬스타엑스 멤버 원호와 민혁이 등장하는 과거 팬사인회 영상이 화제가 됐다. 해당 영상에서 민혁이 원호의 가슴에 마이크를 대고 “XX씨 말씀하세요”라고 하자, 원호는 “미투, 미투”라고 답했다. 이를 본 팬들은 성폭력 피해자들이 피해 경험을 고발하는 ‘미투 운동’(Me too, 나도 당했다)을 희화화했다며, 이에 대한 사과를 요구한 바 있다.

이에 26일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올 초 몬스타엑스의 팬사인회와 그간 활동 중 전혀 의도는 없었으나 오해의 소지가 충분히 있을 수 있는 행동과 발언으로 불편함을 느끼신 모든 분들과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를 드린다”고 사과했다.

그러나 팬들은 해당 발언을 한 몬스타엑스 멤버들의 직접적인 사과를 요구했고, 이에 민혁과 원호가 사과문을 올렸다.

다음은 몬스타엑스 원호와 민혁의 사과문.

안녕하세요, 몬스타엑스 원호입니다.

지난 3월 팬사인회에서 있었던 저의 경솔한 발언으로 현장에 계셨던 모든 팬분들과 그로 인해 상처받고 불편하셨을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제가 뱉은 말이 미투 운동의 의미를 훼손시킬 수도 있다는 점과 큰 용기를 낸 피해자분들께는 2차 가해가 될 수 있다는 점을 미처 생각하지 못했고 제 부주의한 언행으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실망과 상처를 안겨드렸습니다. 제 스스로 생각해보아도 도대체 어떻게 저런 무지한 발언을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많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또 항상 힘이 되어주셨던 팬분들께도 제 잘못된 행동으로 인해 실망을 안겨드린 점 너무 가슴이 아프고,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이번 일을 통해 제 부주의한 언행들이 많은 분들께 상처를 드릴 수 있다는 것을 깊게 깨닫게 되었습니다. 지금까지 제 행동들을 다시 되돌아보며 반성하고, 앞으로 매사에 신중하고 언행에 주의를 기울이겠습니다. 부족했던 부분을 더 많이 공부하고 올바른 가치관을 갖고 더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는 몬스타엑스 원호가 되겠습니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안녕하세요 몬스타엑스 민혁입니다.

저의 경솔했던 발언과 행동들로 상처 받으신 분들과 팬분들에게 사과드리고 싶습니다. 이번 일을 통해 저의 부주의한 언행이 다른 분들에게 큰 상처가 되고 불쾌감을 줄 수 있다는 점을 깨닫고 제 지난 행동들을 돌이켜보면서 많은 반성을 했습니다.

매사 언행에 조심하고 신경 써야 했는데, 깊에 생각하지 못하고 행동했던 일들이 많았습니다. 이미 늦었지만 저의 실수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 드리고 앞으로 같은 잘못을 반복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습니다. 팬 여러분께 실망을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앞으로 모든면에서 성장하는 민혁이 되도록 노력하고 항상 생각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과드립니다. 죄송합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