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울시여성가족재단, 亞-太도시포럼서 성평등정책 소개
더보기

서울시여성가족재단, 亞-太도시포럼서 성평등정책 소개

홍석호 기자 입력 2019-10-16 03:00수정 2019-10-1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시여성가족재단은 말레이시아 페낭에서 열리는 제7차 아시아태평양도시포럼(APUF)에서 성평등 정책을 소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포럼은 15∼17일 ‘아시아태평양 도시의 미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2030 어젠다 달성을 위한 혁신적 방법들’을 주제로 열린다.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 관계자, 시민단체, 기업, 학계 등 4000여 명이 모여 파리기후협약, 센다이 재난 위험 경감 강령 등 도시 의제에 대해 논의한다.

강경희 서울시여성가족재단 대표는 15일 오전 9시(현지 시간) ‘지속 가능한 발전 목표의 성공적 이행을 위한 성평등 실현과 여성의 리더십&참여 증진’을 주제로 세션을 개최한다. 젠더 특별보좌관, 젠더 자문관, 젠더 정책팀 신설 등 5급 이상 여성관리자 비율 확대 등 서울시가 추진한 양성평등 관련 사례를 소개한다. 법령, 계획, 홍보물 등에 서울시가 성별 영향평가를 확대한 사례 등에 대해서도 발표한다.

홍석호 기자 will@donga.com
주요기사
#서울시여성가족재단#아시아태평양도시포럼#성평등 정책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