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속보]강기정 靑 정무수석 “조국 사퇴, 장관 결심이었다”
더보기

[속보]강기정 靑 정무수석 “조국 사퇴, 장관 결심이었다”

뉴스1입력 2019-10-14 14:23수정 2019-10-14 14: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만나 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관련 이야기를 마치고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9.10.14/뉴스1 © News1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은 14일 조국 법무부 장관 사의 표명과 관련, “조 장관 본인의 결심이었다”고 밝혔다.

강 정무수석은 이날 오후 조 장관의 사의표명 직후 국회를 찾아 여당 지도부를 만난 뒤 “조 장관은 계속 촛불을 지켜보며 무거운 책임감을 느꼈다”며 이렇게 말했다.

강 정무수석은 “언제 (사의를) 밝혔느냐는 최종 시점이기에 추후에 말하겠지만, (조 장관은) 계속 그런(사퇴에 대한) 고민이 있었다고만 말하겠다”고 했다.


또 “(조 장관의 사의 표명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말씀은) 수석·보좌관 회의 모두 말씀을 통해 전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그는 ‘문 대통령이 조 장관의 사의를 반려할 수도 있느냐’는 질문에는 “그것에 대해서도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말씀하실 것”이라며 “오후 2시 예정됐던 수석·보좌관 회의를 3시로 늦춰놨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