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정용 감독의 U-18 남자대표팀, 베트남 꺾고 방콕컵 우승
더보기

정정용 감독의 U-18 남자대표팀, 베트남 꺾고 방콕컵 우승

뉴스1입력 2019-10-13 13:27수정 2019-10-13 13: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18대표팀이 방콕컵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대한축구협회 제공) © 뉴스1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18 남자대표팀이 태국 방콕에서 열린 국제대회에서 베트남 U-19 대표팀을 꺾고 우승했다.

U-18 대표팀은 12일(한국시간) 방콕 분야친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GSB 방콕컵 결승전에서 베트남을 2-1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전반 31분 최세윤(대건고)의 선제골, 전반 42분 권민재(개성고)의 추가골로 앞선 한국은 후반 추가시간 베트남에게 만회골을 내줬으나 더 이상 실점을 허용하지 않았다. 지난 10일 우즈베키스탄을 5-1로 대파한 대표팀은 이날 베트남까지 물리치며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태국축구협회 주최로 2000년 이후 출생 선수들을 대상으로 하는 이 대회에는 대한민국, 태국, 베트남, 우즈베키스탄 등 4개국이 참가한다. 한국은 2001년생 선수들로 구성된 U-18 대표팀이 참가했다.

주요기사

대표팀은 대회 종료 후 14일 귀국해 해산한다.

이후 10월 말 다시 소집해 11월 미얀마에서 열리는 AFC U-19 챔피언십 예선을 준비한다. 대한민국은 중국, 미얀마, 싱가포르와 함께 I조에 속해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