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존 허, 휴스턴오픈 3라운드 주춤…공동 29위
더보기

존 허, 휴스턴오픈 3라운드 주춤…공동 29위

뉴시스입력 2019-10-13 10:04수정 2019-10-13 10:0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미국프로골프(PGA)투어 휴스턴오픈에 출전한 재미교포 존 허(29)가 셋째날 중위권으로 밀려났다.

존 허는 1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험블의 휴스턴 골프클럽(파72·7441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2오버파 74타를 쳤다.

중간합계 3언더파 213타를 적어낸 존 허는 19계단 하락한 공동 29위가 됐다.

전날 일몰로 2라운드가 순연되기 전까지 13개홀에서 보기 없이 2타를 줄였던 존 허는 이날 2라운드 잔여홀에서 2오버파에 그쳤다.

주요기사

3라운드에서도 컨디션 조절에 애를 먹었다. 존 허는 버디 2개를 잡는 동안 보기 4개를 범하며 상위권을 사수하는데 실패했다. 18번홀에서는 샷이 러프에 빠지는 등 힘겨운 하루를 보냈다. 공동 12위 그룹과는 4타차로 벌어졌다.

선두는 랜토 그리핀(미국)이 차지했다. 하루에만 7언더파를 몰아치며 중간합계 11언더파 205타를 기록했다. 마크 허바드(미국)가 1타차로 그리핀을 추격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