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도 진입로 착각해 ‘역주행’‘…2차 사고로 5명 중경상
더보기

국도 진입로 착각해 ‘역주행’‘…2차 사고로 5명 중경상

뉴스1입력 2019-10-12 12:05수정 2019-10-12 12:0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DB

전남 구례에서 1톤 트럭 운전자가 국도 진입로를 착각해 역주행을 하다 마주오던 차를 정면 충돌했다. 이 사고로 2차 추돌사고까지 발생해 5명이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다.

12일 구례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58분쯤 전남 구례군 산동면 한 왕복 4차로에서 차량 3대가 충돌·추돌했다.

조사 결과 1톤 트럭 운전자 A씨(65)가 도로를 역주행을 하던 중 마주오던 스포티지 차와 정면 충돌했다. 이후 스포티지를 뒤따르던 렉스턴 차가 충돌 사고현장을 덮쳐 추돌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A씨와 스포티지, 렉스턴 운전자와 동승자 등 총 5명이 중경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주요기사

경찰은 A씨가 국도 진입로를 착각해 역주행한 것으로 보고 A씨를 입건한 후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구례=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