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송지호 ‘밀리터리 체험장’ 이달말 개장
더보기

송지호 ‘밀리터리 체험장’ 이달말 개장

이인모 기자 입력 2019-09-10 03:00수정 2019-09-1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고성군 “병영체험 관광명소 기대”
강원 고성군의 대표적 명소인 송지호관광지에 ‘밀리터리 체험장’(사진)이 만들어져 이달 말 개장한다. 고성군은 죽왕면 오봉리 송지호관광지에 군(軍) 문화를 체험하고 건강한 레저활동을 즐길 수 있는 병영체험장인 밀리터리 체험장을 조성했다고 9일 밝혔다.

밀리터리 체험장은 국비 등 총사업비 18억2500만 원을 들여 7만298m²에 만들어졌다. 가로 60m, 세로 35m 크기의 전투게임장을 비롯해 전망휴게소, 주차장, 휴게시설 등을 갖췄다. 체험장비를 통해 교전 내용이 실시간으로 전송되는 첨단 시스템이 구축됐다.

고성군은 이 체험장이 관광객과 군 장병 면회객, 대학생 등을 위한 레저체험 장소로, 기업체 직원들에게는 연수 장소로 활용될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젊은층이 많이 찾아오면서 역동적인 도시로 지역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지역 경기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밀리터리 체험장은 운영 중인 송지호 오토캠핑장과 호수 둘레길, 왕곡마을 등 고성의 유명 관광지와 인접해 있어 관광객 유치에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주요기사

고성군은 운영 인력을 배치하고 ‘고성군 관광지 입장료 및 시설사용료 징수조례’ 개정이 완료되는 대로 운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고성군 관계자는 “차질 없이 이달 내에 개장할 수 있도록 마무리 준비를 철저히 하겠다”며 “전국적인 병영 체험 관광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인모 기자 imlee@donga.com
#송지호#밀리터리 체험장#병영체험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