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지역 일자리 만들기 등 해양-항만산업 첨병
더보기

지역 일자리 만들기 등 해양-항만산업 첨병

조선희 기자 입력 2019-09-09 03:00수정 2019-09-0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산업특화 부문 / 2년 연속
울산항만공사

울산항만공사(UPA·사장 고상환)는 해양·항만산업분야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며 2년 연속 고용친화 모범경영대상을 수상했다.

UPA는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경쟁력 있는 에코 스마트 항만’이라는 비전 아래, 해양·항만산업분야 내 고용친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UPA는 지난해 조선업 위기로 침체된 울산지역 일자리 창출 노력으로 ‘지역특화’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한 데 이어 올해는 더욱 다양한 해양·항만산업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해 ‘산업특화’ 부문에서 영광의 얼굴로 선정됐다.

대표적인 사례가 해양·항만산업분야 창업 활성화 프로그램 중 하나로, 민간의 창의적 아이디어를 활용한 스타트업 육성 환경 조성 노력이다.

주요기사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해양산업 창업경진대회(START UlsanPort)를 2년 연속 개최해 △항만안전 △해양레저 △신재생에너지 등 현재 총 15개 스타트업 팀을 선발·육성 중이다.

UPA는 보유한 자산과 인프라를 활용해 컨설팅 및 테스트베드를 제공하는 등 스타트기업별 맞춤형 지원을 통해 해양·항만산업 일자리 창출 테크숍(Tech Shop)화를 추진 중이다. UPA 고상환 사장은 “앞으로도 산업 활성화 기반 조성을 통해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창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조선희 기자 hee3110@donga.com
#모범경영대상#기업#울산항만공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