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주이 측 “온라인상 떠도는 사진, 남친 아닌 친구일뿐”
더보기

주이 측 “온라인상 떠도는 사진, 남친 아닌 친구일뿐”

뉴스1입력 2019-09-07 03:56수정 2019-09-07 03: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모모랜드 주이© News1

그룹 모모랜드의 주이가 한 남성과 다정한 모습으로 골목길을 지나는 사진이 유포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남자친구가 아닌 친구일뿐”이라고 밝혔다.

주이의 소속사 MLD 엔터테인먼트는 6일 “온라인에서 무분별하게 유포 중인 모모랜드의 주이 관련 루머에 대해 알린다”며 “본인에게 확인 결과 사진 속 남성은 주이의 음향 장비 구입을 위해 동행한 오래된 친구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이어 “온라인에서 떠도는 사진 역시 악의적으로 편집돼 의도적으로 유포된 것으로 파악됐다”며 “당사는 대응할 가치도 없다고 여겨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았으나, 근거 없는 루머에 당사 아티스트가 심적 고통을 호소하는 바 최초 유포자 및 악플러를 고소할 방침”이라고 경고했다.


앞서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낙원 상가 인근의 골목길에서 주이와 한 남성이 다정한 모습으로 걷는 모습이 유포됐다. 사진 중에는 주이가 해당 남성에게 팔짱을 끼는 모습도 담겼으며 게시자는 “연애하는 주이” 등의 문구를 함께 게시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