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정책토론회 “치매돌봄-장애인연금 등 포용적 복지국가 추진”
더보기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정책토론회 “치매돌봄-장애인연금 등 포용적 복지국가 추진”

유재영 기자 입력 2019-09-07 03:00수정 2019-09-07 04:1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사회복지협의회(회장 서상목)는 6일 제20회 사회복지의 날을 맞아 서울 영등포구 63빌딩 컨벤션센터에서 ‘모두가 누리는 포용적 복지 국가’를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에 참석한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은 축사에서 “정부가 추구하는 포용 국가는 생애 전 주기에 걸친 삶을 뒷받침하는 것이 목표”라며 “이미 포용적 복지국가를 향한 변화가 시작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국민기초생활 부양 의무 완화, 기초연금 및 장애인연금 확대 등으로 국민들의 생계 부담을 줄이고 건강보험 보장성을 획기적으로 강화하는 것 등을 그 사례로 꼽았다. 김 차관은 또 “치매국가책임제, 커뮤니티 케어 등 돌봄 서비스 영역의 확대, 장애인 종합지원서비스, 노인 일자리 및 아동정책기본계획을 통한 국가의 책임 강화 방안 등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유재영 기자 elegant@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