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北납치 추정 일본인 2명, 또 일본 내에서 발견
더보기

北납치 추정 일본인 2명, 또 일본 내에서 발견

뉴시스입력 2019-09-06 17:46수정 2019-09-06 17: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북한 납치 가능성 日'특정 실종자' 879명으로 줄어

북한이 납치했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분류되던 실종 일본인 2명이 또 다시 일본에서 발견됐다.

산케이 신문에 따르면 경찰청은 6일 1983년과 1990년 각각 일본에서 실종됐던 ‘특정 실종자’ 두 명의 소재가 확인 됐다고 발표했다. 일본은 북한이 납치했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실종자를 특정 실종자로 분류하고 있다.

경찰청에 따르면 1983년 실종됐던 사이토 다케시(?藤武·실종 당시 38세)는 야마가타현 등의 조사 결과 일본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1990년 실종된 여성(현재 60세)은 지난 6월 경시청이 일본에서 발견했다. 경시청은 이 여성이 무사한 것을 확인했다.

주요기사

이 두명이 발견되면서 ‘특정 실종자’로 분류되는 실종자는 879명으로 줄었다.

앞서 일본 경찰은 지난 5월과 8월에도 특정 실종자 일본인이 각각 지바(千葉)현과 미야자키(宮崎)현에서 발견됐다고 밝힌 바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