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찰 “우리가 압수물 유출? 전혀 사실 아냐…언론 자체 취재”
더보기

검찰 “우리가 압수물 유출? 전혀 사실 아냐…언론 자체 취재”

박태근 기자 입력 2019-09-06 14:39수정 2019-09-06 14:4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회가 열리고 있는 6일, 검찰의 압수물 자료가 유출된 것 같다는 여당 측의 주장에 대해 대검찰청 측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청문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의원은 “(조 후보자의 딸) 생활기록부가 버젓이 돌아다니고 검찰이 아니면 알 수 없는 증거인멸 의혹이 기사화되고 있다. 급기야 포렌식 자료가 청문회장에서 돌아다니고 있다”라고 주장했다.

이에 대검 관계자는 “금일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검찰 압수물 포렌식 자료가 청문회장에 돌아다니는 등 외부로 유출되었다는 취지의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이어 “확인 결과, 언론이 관련 대학 및 단체 등을 상대로 자체적으로 취재한 것이고, 검찰 압수물 포렌식 자료가 유출된 사실은 전혀 없다”라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