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국 “대권, 어불성설이라 생각…전혀 아냐”
더보기

조국 “대권, 어불성설이라 생각…전혀 아냐”

뉴스1입력 2019-09-06 14:27수정 2019-09-06 14:2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 청문회에서 의원들의 질의를 듣고 있다. 2019.9.6/뉴스1 © News1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6일 자신이 대권후보라는 지적에 “어불성설”이라고 답했다.

조 후보자는 이날 오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대권후보로 거론되는데 몇위라고 보느냐’는 박지원 무소속 의원의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조 후보자는 또 박 의원이 조 후보자가 포함된 차기 대권주자 여론조사 리스트를 언급하자 “전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정치권에선 조 후보자가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되자 차기 대선주자로 올라섰다는 평가가 나왔다.

주요기사

하지만 조 후보자는 지난 2일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향후 정치행보에 대해 “과분한 이 자리 이외에 어떠한 공직도 탐하지 않을 것”, “(대선후보 여론조사 대상에서) 제외되는 게 맞다고 본다”고 선을 그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