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동양대 총장-조국 통화 내용은?…“빨리 보도자료 내달라 종용”
더보기

동양대 총장-조국 통화 내용은?…“빨리 보도자료 내달라 종용”

박태근 기자 입력 2019-09-06 13:30수정 2019-09-06 15: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최성해 동양대학교 총장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의 전화 통화 내용을 6일 공개했다.

최 총장은 이날 채널A와의 인터뷰에서 ‘표창장 위조’ 의혹과 관련해 조 후보자로 부터 거짓 증언을 종용받았다는 내용을 전했다.

최 총장은 “조 후보자의 부인 정경심 교수가 4일 오전 전화해 ‘조국 교수를 바꿔줄게요’라며 전화기를 조 후보자에게 넘겼다”라고 말했다.

이어 “(전화를 넘겨받은) 조 후보자가 ‘보도자료를 배포해주면 안 되겠나. 부탁한다. 그렇게 해야 총장님도, 정 교수도 하자가 없다’고 말했다”며 “조 후보자가 ‘빨리 처리해주면 좋겠다. 오늘(4일) 오전까지 부탁드린다’라고 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최 총장은 “문제가 될 것으로 보여 아무 말도 하지 못했다”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