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주광덕 “딸 동양대 표창장 완전히 가짜다…사진 제출하라”
더보기

주광덕 “딸 동양대 표창장 완전히 가짜다…사진 제출하라”

뉴스1입력 2019-09-06 11:16수정 2019-09-06 11: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주광덕 자유한국당 의원이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법사위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후보자에게 질문을 하고 있다. 2019.9.6/뉴스1 © News1

주광덕 자유한국당 의원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의 동양대 표창장에 대해 “위조가 거의 확실하다”고 주장했다.

주 의원은 6일 국회에서 열린 조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표창장 자체가 완전히 가짜다. 후보자 아내가 교수로 오기 전부터 후보자 딸이 봉사활동을 했다”며 이렇게 밝혔다.

주 의원은 “내용 자체가 가짜이므로 인정할 수가 없다. 진짜 표창장에는 일련번호가 있지만 조 후보자 딸의 표창장에는 어학교육원 번호가 있다”며 “또 조 후보자 아내가 2011년 7월 동양대 교수가 됐다. 그런데 딸은 2010년도부터 2012년 9월까지 봉사활동을 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표창장 위조 여부에 대해 청와대에 보고했고, 청와대는 위조가 아니라고 청문회장에서 해명될 것이라고 했다”며 “조 후보자가 사진으로 봤다면 딸의 표창장 사진을 보여주면 진짜인지 알 수 있는 내용”이라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이에 조 후보자는 “지금 가지고 있지 않다. 확보되는대로 제출하겠다”고 답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