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지원 “조국 압수수색이 내란음모? 靑·檢이 싸우는 나라가 나라인가”
더보기

박지원 “조국 압수수색이 내란음모? 靑·檢이 싸우는 나라가 나라인가”

뉴스1입력 2019-09-06 11:09수정 2019-09-06 13: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의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날 조국 후보자에 대한 청문회는 딸 입시·사모펀드·웅동학원 문제가 쟁점이다. 2019.9.6/뉴스1 © News1

박지원 무소속 의원은 6일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각종 의혹에 대한 검찰 수사와 관련해 윤석열 검찰총장을 거론한 뒤 “문재인 대통령이 살아있는 권력에 칼을 대라고 하며 임명했는데 청와대와 국무총리, 법무부장관, 민주당까지 비난하고 있다. 이게 옳은 것인가”라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조 후보자 인사청문에서 “조 후보자가 윤석열 검찰총장을 침이 마르도록 (칭찬했는데) 잉크도 안 말랐다”며 이렇게 말했다.

박 의원은 “안그래도 조 후보자에 대한 의혹에 대해 저부터 국민들까지 모두 헷갈리고 정신이 없는데 청와대와 국무총리, 법무장관과 검찰이 싸우면 나라가 나라인가”라고 비판했다.

이어 “문 대통령의 리더십이 크게 흔들리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청와대가 검찰에 대해 군사정권에서나 사용하는 내란음모 수준이라고 표현해서 법무장관이 된들 통제가 되겠는가”라고 따졌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