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갤럭시 폴드’ 지원금, 최대 20만원 그쳐…선택약정 유리
더보기

‘갤럭시 폴드’ 지원금, 최대 20만원 그쳐…선택약정 유리

뉴시스입력 2019-09-06 11:00수정 2019-09-06 11: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통 3사 공시지원금 8만3000원~20만원 수준

240만원에 달하는 ‘갤럭시 폴드 5G’의 공시지원금이 최대 20만원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 인해 공시지원금을 받고 구입하는 것보다 25% 선택약정 할인으로 개통하는 것이 유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이통 3사의 갤럭시 폴드 5G 공시지원금이 8만3000원~20만원 수준으로 집계됐다. 갤럭시 폴드의 출고가는 스마트폰 사상 최고가인 239만8000원이다.

하지만 갤럭시 폴드의 공시지원금은 기존에 출시됐던 5G 스마트폰에 비해 턱없이 낮은 수준이다. 갤럭시 S10 5G는 출시 당일 최대 54만6000원, LG전자의 ‘LG V50 씽큐 5G’는 77만3000원의 공시지원금을 제공한 것과 비교하면 3분의 1에 그친다. 최근 출시된 갤럭시 노트 10 5G의 공시 지원금은 최대 45만원, 중가형 ‘갤럭시A90 5G’는 최대 39만원이다.

이통업계 관계자는 “5G 스마트폰 출시 초기에는 이통사들의 경쟁이 격화되며 불법 보조금까지 출현했지만 지금은 5G스마트폰의 종류가 다양해졌다”며 “이통사와 제조사들이 효율적인 재원 배분 측면에서 고가이고 고객층이 한정적인 갤럭시 폴드보다는 더 많은 가입자를 확보할 수 있는 5G 스마트폰에 지원금을 많이 제공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SK텔레콤은 요금제에 따라 ▲5GX 스탠더드(월 7만5000원) 13만원 ▲5GX 프라임(월 9만5000원) 15만7000원 ▲5GX 플래티넘(월 12만5000원) 19만원의 공시지원금을 제공한다.

KT 공시지원금은 12만원~20만원 선이다. ▲슬림(월5만5000원) 12만원 ▲슈퍼플랜 베이직(월 8만원) 15만원 ▲슈퍼플랜 스페셜(월 10만원) 18만원 ▲슈퍼플랜 프리미엄(월 13만원) 20만원이다.

LG유플러스의 공시지원금은 8만3000원~18만8000원 수준이다. ▲5G 슈퍼 플래티넘(11만5000원) 18만8000원 ▲5G 플래티넘(10만5000원) 17만5000원 ▲5G 프리미엄(9만5000원) 16만5000원 ▲5G 스페셜(8만5000원) 15만5000원 ▲5G 스탠다드(7월5,000원) 13만7000원 등이다.

이로 인해 갤럭시 폴드 5G 구입을 원한다면 공시지원금의 15% 수준에서 지원하는 유통점 추가 지원금까지 감안하더라도 매월 통신요금에서 25%를 할인해주는 ‘선택약정 할인’을 선택하는 것이 유리할 것으로 보인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