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구혜선 “여배우와 외도” 주장에 안재현 “사실무근”→오연서·김슬기 ‘황당’
더보기

구혜선 “여배우와 외도” 주장에 안재현 “사실무근”→오연서·김슬기 ‘황당’

뉴스1입력 2019-09-05 09:01수정 2019-09-05 09:0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뉴스1 DB © 뉴스1

배우 구혜선과 그의 남편 안재현의 갈등이 깊어지는 가운데, 오연서 김슬기에게도 불똥이 튀었다. 물론 오연서 김슬기 측은 황당해하는 모습이다.

발단은 구혜선이 안재현의 ‘외도’가 이혼 사유라고 밝히면서다. 구혜선은 지난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SNS)에 “이혼 사유 정확히 말하면 안재현씨의 외도”라는 글을 게재했다.

구혜선은 “현재 촬영하는 드라마 여배우와 염문설이 너무도 많이 제 귀에 들려와서 저 역시 마음이 혼란스러워 그를 믿어야 할지 말아야 할지 입장이 왔다갔다 했을 뿐”이라며 “저에게는 바쁘다며 문자도 전화도 제대로 안하는 사람이 항시 그 배우와 카톡을 주고 받으며 웃고있다는 이야기에 배신감이 들어 가슴이 찢어질듯 아파서, 아직 제 감정을 정리할 시간이 필요할 뿐”이라고 적었다.

이후 구혜선은 해당 글에 입장을 추가로 밝혔다. 그는 “결혼 후 남편 컴퓨터에서 발견된 여배우와 호텔에서 가운을 입은 채 야식을 먹고 있는 사진을 갖고 있다”라며 “법원에 증거로 제출하겠다”라는 입장을 덧붙였다.

이에 안재현 측근은 지난 4일 뉴스1을 통해 입장을 전했다. 이 측근은 “안재현은 결혼 후에 다른 여자와 호텔에 간 사실도, 외도한 적도 없다”라며 “그러니 당연히 사진 자체도 없다”라고 주장했다.

주요기사

이어 “구혜선이 말한 ‘컴퓨터에서 발견된 다른 여자와 있는 사진’은 그가 직접 tvN ‘신혼일기’에서 말한 안재현의 전 여자친구 사진을 말하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스스로 예능 프로그램에서 밝힐 정도의 에피소드를, 마치 결혼 후에 있었던 일인 것처럼 주장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현재 안재현은 MBC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을 촬영 중이다. 구혜선이 ‘현재 촬영하는 드라마 여배우’라고 설명하며 ‘하자있는 인간들’의 배우들에 관심이 쏠렸다. 이 여배우가 안재현의 상대 배우 오연서가 아니냐는 추측이 나왔다.

왼쪽 오연서, 김슬기/뉴스1DB © 뉴스1

이에 오연서 소속사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구혜선씨가 인스타그램에서 언급한 ‘현재 촬영하는 드라마 여배우와 염문설’ 및 기타 내용은 명백한 허위사실”이라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이런 추측성 글을 공식적인 SNS에 공개 게재한 구혜선씨에 대해 심각한 명예 훼손이자 허위 사실 유포임을 밝히며 강력한 법적 대응을 취할 예정”이라고 했다.

또 “당사 소속 배우인 오연서는 수많은 스태프들의 노력이 담긴 드라마를 위해 어려운 상황에서도 최선을 다해 왔다”며 “더 이상 지켜볼 수만 없는 상황에 참담함을 느끼며 어떠한 선처 없이 강력한 법적 대응을 진행할 것임을 알려드린다”라고 전하며 입장을 마무리지었다.

오연서 측이 부인하면서 ‘하자있는 인간들’의 또 다른 여배우, 김슬기도 관심을 받았다. 김슬기 측은 공식적으로 대응하지는 않겠다는 방침이지만, 무관한 사태에 거론되는 것에 상당히 황당해 하고 있는 분위기다.

한편 구혜선은 현재 남편 안재현과 갈등을 빚고 있다. 지난 8월18일 SNS를 통해 안재현이 이혼을 원하고 있다고 밝혔고, 자신은 가정을 지키고 싶다고 전했다. 이후 SNS를 통해 안재현과 각각의 상반된 주장을 펼치고 있는 상황이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