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헨리, 임헌일 극찬…“내가 여자라면 사귀고 싶어”
더보기

헨리, 임헌일 극찬…“내가 여자라면 사귀고 싶어”

뉴스1입력 2019-09-03 20:54수정 2019-09-03 20: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비디오스타’ 캡처

‘비디오스타’ 헨리가 가수 겸 기타리스트 임헌일을 극찬했다.

헨리는 3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 “내가 여자라면 무조건 사귀고 싶은 친구가 있다”라더니 임헌일을 지목했다.

헨리는 “같이 이탈리아 다녀오고 버스킹을 했는데 음악적으로 잘 맞고 잘 챙겨주더라”고 설명했다.

또 임헌일에 대해 “영화에서만 보는 캐릭터 같더라. 자기 음악 잘하고 이동할 때 책을 읽는 걸 봤다. 처음에 방송 콘셉트라고 생각했는데, 카메라 없을 때도 그러더라”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헨리는 “사진도 찍어주고 포토샵까지 해서 나중에 보내줬다”며 “마음을 잘 훔치는 나쁜 사람”이라고 해 웃음을 샀다.

한편 이날 ‘비디오스타’는 헨리, 임헌일, 신지호, 오스틴강이 출연한 가운데 ‘간헐적 천재 그때그때 달라요’ 특집으로 꾸며졌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