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현대차그룹, 추석 연휴 전 협력사에 납품대금 1조4181억 원 조기 지급
더보기

현대차그룹, 추석 연휴 전 협력사에 납품대금 1조4181억 원 조기 지급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입력 2019-09-03 11:01수정 2019-09-03 11: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현대자동차그룹은 추석을 앞두고 납품대금 조기 지급과 온누리 상품권 구매를 통해 상생활동에 나선다.

현대차그룹은 추석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부담 완화를 위해 납품대금 1조4181억 원을 당초 지급일보다 앞당겨 추석 연휴 전에 지급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이와 함께 현대차그룹은 소비 진작과 내수 활성화를 위해 약 122억 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구매해 추석 연휴 전 그룹사 임직원에게 지급할 계획이다.

이번 현대차그룹 납품대금 조기 지급은 현대차·기아차·현대모비스·현대제철 등 4개 회사에 부품 및 원자재, 소모품 등을 납품하는 3천여개 협력사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협력사들은 현대차그룹으로부터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10일 일찍 대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

주요기사

현대차그룹은 매년 설, 추석 등 명절 전 협력사들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납품대금을 선지급해왔다. 지난해 설과 추석에도 각각 1조3964억 원, 1조2367억 원의 대금을 조기 집행한 바 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자금 수요가 가장 많은 추석 명절을 맞아 협력사들의 납품 대금을 앞당겨 지급하기로 결정했다”며 “이 자금이 2, 3차 협력사들에도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해 협력사 임직원들이 따뜻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