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속보]조국 기자회견 “男기자, 딸 오피스텔 야밤에 찾아…자제해 달라”
더보기

[속보]조국 기자회견 “男기자, 딸 오피스텔 야밤에 찾아…자제해 달라”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9-02 16:51수정 2019-09-02 16:5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2일 기자회견에서 과도한 취재 경쟁을 지적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여배우 스폰서 딸 포르쉐 보도는 명백한 허위사실”
“명백한 허위사실로 고의 공격하는 것은 도를 넘은 행위”
“한밤중 남자 기자가 딸의 오피스텔 찾아와 문 두드려”
“딸 오피스텔 야밤에 가지는 말아 달라”
“딸이 벌벌 떨면서 오피스텔 안에 있다. 자제해 달라”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