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국 “檢 수사, 법·증거 따라 전개될 것…제가 언급하면 안돼”
더보기

조국 “檢 수사, 법·증거 따라 전개될 것…제가 언급하면 안돼”

뉴스1입력 2019-09-02 16:10수정 2019-09-02 16:1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2019.9.2/뉴스1 © News1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2일 자신의 의혹에 대한 검찰의 수사에 대해 “윤석열 검찰총장이 법과 증거에 따라 수사를 전개할 것이라 본다”고 말했다.

조 후보자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대국민 기자간담회에서 검찰 수사에 대한 기자의 질문에 “검찰이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압수수색 한 것에 대해 언급하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며 이렇게 답했다.

조 후보자는 또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서 압수수색에 대한 평가가 제 입에서 나오면 향후 진행될 수사에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저는 윤석열 검찰총장이 법과 증거에 따라 수사를 전개할 것이라 본다”고 말했다.

조 후보자는 언론의 검증에 대해 “저도 제가 이 정도로 검증을 받을 것이라 상상하지 못했다”며 “과거 수많은 총리 후보, 장관 후보 계셨지만, 저와 관련한 언론 검증의 보도량을 보면 감당할 수 없을 정도였다”고 했다.

주요기사

조 후보자는 “(보도) 중에는 부분 진실도 있고, 완전 허위도 있는데, 아무리 저희가 (해명) 보도자료를 내도 반영되지 않는 상황”이라며 “왜 그런 것인가 저 스스로 돌아보고 반성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보도 내용 중 명백한 허위가 발견된 것은 알고 계실 것”이라며 “언론인 여러분도 저희가 공개적으로 제공한 (해명) 보도자료도 봐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