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국 기자회견 “주변에 엄격하지 못했던 점 사과…아이 공격 중단해 달라”
더보기

조국 기자회견 “주변에 엄격하지 못했던 점 사과…아이 공격 중단해 달라”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9-02 15:36수정 2019-09-02 15: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뉴스1)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 앞서 국회사무처 직원과 대화를 하고 있다. 2019.9.2/뉴스1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2일 오후 3시 30분 기자회견에서 모두 발언을 통해 아래와 같이 말했다.

“무거운 마음으로 이 자리에 나왔다”
“청문회 소명이 최선이라고 생각했지만 의혹에 답하기로 했다”
“국민 여러분께 과분한 기대에 실망 안겨드려 죄송”
“주변에 대해 엄격하지 못했던 점 사과”
“법무부 장관 지명, 사회 개혁에 적극적 참여한 공직자로서 역할 다하라는 주문”
“검찰은 역할 다함으로써 존재 역할 증명해야”
“오른쪽 왼쪽이 아닌 앞으로 나가 개혁하겠다는 다짐”
“국민께 기회 주실 것을 요청드린다”
“여러 번 초라한 순간 맞아도, 아이들 공격 중단해 달라”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