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오신환 “불법청문회 강행하면 文대통령 등 권한남용으로 고발”
더보기

오신환 “불법청문회 강행하면 文대통령 등 권한남용으로 고발”

뉴스1입력 2019-09-02 14:10수정 2019-09-02 14: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뉴스1 © News1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2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더불어민주당이 국회에서 ‘대국민 기자간담회’를 열기로 한 것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께서 국회를 참 거추장스러운 존재로 인식하는 것 같다”고 비판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범법자라도 내가 임명한 사람이면 (국회에) 거수기 노릇이나 하라고 국회와 국민을 대놓고 무시하는 행위”라며 “법률적 근거도 없는 불법 청문회라는, 도저히 받아들이기 어려운 일이 벌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불법 청문회는 법치주의에 대한 정면 도전이고 끝내 국민청문회를 강행한다면 관련 법령을 검토해 문 대통령을 포함한 관련자들을 권한 남용으로 고발하겠다”고 했다.

오 원내대표는 “인사청문회법에 근거해 유지되는 인사청문회 준비단의 준비 근거는 모두 사라졌으니 해체하고 준비단원은 근무지로 복귀하고 피의자 조국 씨는 개인 변호사를 선임해 검찰 수사에 대응하기 바란다”며 “청와대와 더불어민주당이 이 문제도 유야무야할 경우 관련자 전원에 대한 형사소추 절차를 밟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