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국 코카콜라 “유리천정 깼다, 첫 여성 CEO 발탁”
더보기

한국 코카콜라 “유리천정 깼다, 첫 여성 CEO 발탁”

뉴스1입력 2019-09-02 09:44수정 2019-09-02 11: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 코카-콜라 최수정 신임대표 © 뉴스1

한국 코카-콜라는 신임 대표이사로 최수정 마케팅·영업기획 상무를 선임했다고 2일 발표했다.

최 사장은 한국 코카-콜라 사상 첫 여성 CEO이자, 브랜드매니저에서 시작해 대표이사가 된 첫 번째 내부 발탁 인사다.

신임 최 사장은 미국 UCLA 대학에서 정치학과 국제관계를 전공했으며, 삼성 미국 법인과 한국 마즈 브랜드 매니저를 거쳐, 지난 2006년 한국 코카-콜라에 브랜드 매니저로 입사했다. 이후 환타와 스프라이트 브랜드 매니저, 탄산브랜드 총괄 매니저를 거쳐 2013년 마케팅 상무로 임명됐다.

지난해부터는 마케팅 외에 영업 기획 및 관리 업무까지 총괄하며, 코카-콜라·스프라이트 등 주요 브랜드의 안정적인 성장을 이끌었다. 또 씨그램·조지아커피·토레타·아데스 등 다양한 신제품 출시하고, 건강기능식품인 ‘태양의 신체건강 W차’를 성공적으로 론칭하며 종합음료회사로서 입지를 강화하는 데 기여했다.

주요기사

아울러 평창동계올림픽과 FIFA월드컵 등 글로벌 스포츠 행사의 스폰서쉽을 통한 소비자 마케팅 활동을 벌였으며, 혁신적인 신제품 출시는 것은 물론 브랜드별 독자적인 캠페인을 전개해 탄산과 비탄산 제품의 균형있는 성장을 견인했다.

최수정 사장은 “한국 코카-콜라의 대표이사로 선임돼 영광스럽고 기쁘게 생각한다”며 “트렌디하고 혁신적인 우리나라 음료 시장의 특성에 발맞춰 빠르게 변화하는 소비자 니즈를 충족하는 다양한 음료 포트폴리오를 구성해 음료 시장의 리더십을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