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웃음 넘친 도전… “우리는 두 팔로 달린다”
더보기

웃음 넘친 도전… “우리는 두 팔로 달린다”

최혁중 기자 입력 2019-09-02 03:00수정 2019-09-0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일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남문 앞 도로에서 서울국제휠체어마라톤대회 참가자들이 출발하고 있다. 이 대회는 국제장애인올림픽위원회 공인 대회로 풀, 하프, 5km 및 핸드사이클 등으로 나뉘어 치러졌고 18개국 출신 3000여 명이 참가했다. 풀코스(남자)에서는 태국 출신 라왓 따나가 1시간23분41초로 우승을 차지했고 한국기록 보유자인 유병훈이 1시간26분57초로 한국인 1위에 올랐다.

최혁중 기자 sajinman@donga.com
주요기사
#잠실종합운동장#휠체어마라톤대회#국제장애인올림픽위원회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