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은, 소재-부품-장비 등 中企 5조 지원
더보기

한은, 소재-부품-장비 등 中企 5조 지원

김자현 기자 입력 2019-09-02 03:00수정 2019-09-0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창업-일자리창출-수출 기업에 내달부터 年 0.5% 저금리 대출 한국은행은 기업 설비투자와 수출을 촉진하고 소재·부품·장비업체를 돕기 위해 5조 원을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지원액 가운데 3조 원은 중소기업의 설비투자 지원에 쓰인다. 성장 동력 및 고용 확충에 기여할 수 있는 창업기업, 일자리창출 기업 및 소재·부품·장비 기업의 설비투자자금을 최대 5년까지 지원한다. 소재·부품·장비기업, 수출기업에도 각각 1조 원의 자금을 지원한다. 금리는 연 0.5%로 대출은 10월 1일부터 시행된다.

한은은 시중 금융회사에 저리로 자금을 공급해 신용이 부족한 중소기업이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금융중개지원 대출 방식을 이용할 예정이다.

지방 중소기업 지원도 강화한다. 자금조달이 쉽지 않은 지방 중소기업을 위해 지방중소기업 지원 프로그램의 특별지원한도 운용기한을 기존 2년에서 4년으로 늘린다. 창업기업 지원 요건도 완화한다. 기존 1∼4등급이던 기술형 창업기업의 기술력 평가 등급 요건을 1∼6등급으로 낮추고, 일반창업기업의 상시근로자 요건(3명 이상)도 폐지한다.

주요기사

김자현 기자 zion37@donga.com
#한국은행#5조 원 지원#중소기업 지원#저금리 대출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