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구혜선 소설 ‘눈물은 하트 모양’ 인도네시아 수출
더보기

구혜선 소설 ‘눈물은 하트 모양’ 인도네시아 수출

뉴시스입력 2019-09-01 10:13수정 2019-09-01 10:1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탤런트 구혜선(35)의 소설 ‘눈물은 하트 모양’이 인도네시아로 수출된다. 구혜선은 8월31일 인스타그램에 “소설 ‘눈물은 하트 모양’이 베스트셀러 진입 후 인도네시아로 수출이 결정됐다”고 썼다. 소설을 들고 찍은 사진도 공개했다.

‘눈물은 하트 모양’은 좀처럼 예상하기 힘든 성격의 여자 ‘소주’와 거부할 수 없는 매력에 빠진 남자 ‘상식’의 사랑 이야기다.

한편 구혜선은 탤런트 안재현(32)과 결혼 3년 만에 파경 위기를 맞았다. 구혜선은 8월18일 처음 인스타그램에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나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고 알렸다. 안재현은 “결혼 후 1년4개월째 정신과 치료를 받으며 우울증약을 복용하고 있다. 결혼생활을 하며 남편으로 최선을 다했고, 부끄러운 짓을 한 적이 없었다”며 반박했다.

【서울=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