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우리민족끼리’ 이례적으로 더불어민주당에 독설
더보기

‘우리민족끼리’ 이례적으로 더불어민주당에 독설

뉴시스입력 2019-08-27 06:57수정 2019-08-27 06: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4일 장사포 발사 비판 홍익표 대변인 논평 겨냥
한국당 매일 공격해온 북 매체 민주당 공격은 희귀

북한의 대남기구 조국평화통일위원회이 운영하는 인터넷 매체 우리민족끼리는 27일 이례적으로 더불어민주당을 원색적으로 공격하는 기사를 게재했다. 북한의 모든 매체들은 매일같이 자유한국당을 공격하는 기사를 게재하지만 더불어민주당을 공격하는 기사가 실린 것은 희귀한 일이다.

“주책없이 입방아를 함부로 찧다가는”이라는 제목의 기사는 “남조선(한국)의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바른 소리를 귀담아듣지 않고 아무렇게나 입부리를 놀려대고 있다”면서 지난 24일 북한의 장사포시험발사에 대해 ‘북의 군사행동과 거친 언사는 한반도평화에 역행한다’ ‘국민정서에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친다’ ‘북의 미사일 공격을 고도별로 막는 요격체계를 갖추고 있다’고 “희떱게 놀아댔다”고 비난했다.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지난 24일 구두 논평에서 “무력시위로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감을 높이는 조치를 강력히 규탄한다”며 “세 차례 정상회담과 9·19 군사합의 등으로 한반도 평화·안정을 위한 여러 합의가 있었는데, 그런 합의의 틀을 사실상 무력화하는 것”이라고 북한을 비판했었다.


우리민족끼리는 “남조선 언론들이 더불어민주당의 이번 망언을 두고 ‘여야가 한 목소리를 냈다’ ‘대북강경기조를 재확인한 것 같다’고 평한 것은 그들 역시 보수 것들과 마찬가지로 동족대결의식에 물젖어 있다고밖에는 달리 평가할 수 없다”면서 “그러한 무분별한 언사가 북남관계를 더욱 악화시키는 자멸행위로 된다는 것 역시 명백하다”고 주장했다.

주요기사

우리민족끼리는 이어 “더불어민주당이 오늘의 사태를 아전인수격으로 해석하면서 계속 호들갑을 떨고 옴니암니 하며 천박한 오기를 부린다면 민심의 버림을 받게 되고 종당에는 파멸을 면할 수 없게 될 것”이라고 독설을 퍼부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