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日방위성, 이즈모 항모화·F-35B도입 예산안 반영
더보기

日방위성, 이즈모 항모화·F-35B도입 예산안 반영

뉴시스입력 2019-08-17 23:23수정 2019-08-17 23: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일본 방위성이 내년도 예산요구(예산안)에 이즈모 항모화 및 F-35B 도입 관련비용을 넣기로 했다고 17일 요미우리신문이 보도했다.

일본 정부는 이즈모급 호위함인 ‘가가’와 ‘이즈모’ 2척을 사실상 항공모함으로 개조, F-35B 등 최신예 스텔스 전투기를 탑재한다는 방침이다.

그러나 일본은 전후 평화헌법에 따라 교전권과 전력보유가 금지된 만큼, 공격형 무기인 항모도입은 헌법위반 소지가 있다.


방위성은 전날인 16일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항공자위대 단거리 이륙 및 수직착륙 전투기로 F-35B 기종을 선정했다고 공지했다.

주요기사

방위성은 “F-35B는 항공자위대의 단거리 이륙 및 수직착륙 전투기로써 필요한 요구사항을 완전히 만족시킨다”고 설명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