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부산 영도 중리해변서 파도에 휩쓸린 60대男 숨져
더보기

부산 영도 중리해변서 파도에 휩쓸린 60대男 숨져

뉴스1입력 2019-08-16 19:46수정 2019-08-16 19: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구조장면(부산해양경찰서 제공) © 뉴스1

부산 영도 중리해변서 파도에 떠밀린 60대 남성이 해경에 구조됐지만, 끝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6일 부산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44분쯤 부산 영도 중리해변(75광장 인근)에 놀러온 A씨(69)가 파도에 떠밀려갔다.

지인과 인근에 있던 시민들의 신고를 받은 해경은 10분만에 A씨를 구조,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A씨는 결국 숨졌다.

해경은 “A씨가 잠시 발을 담근다며 바다로 들어갔다”는 지인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주요기사


(부산=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