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속보]제주 해상서 13명 탄 1800톤 유조선 침수 중, 화재 신고 이어…
더보기

[속보]제주 해상서 13명 탄 1800톤 유조선 침수 중, 화재 신고 이어…

박태근 기자 입력 2019-08-16 18:56수정 2019-08-16 19:0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6일 제주 남서쪽 해상에서 1800톤급 우리나라 국적 유조선에 침수가 일어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날 오후 5시46분께 제주도 남서쪽 약 144㎞ 해상에서 선원 13명이 탄 유조선 S호(1833t)가 원인을 알 수 없는 침수가 발생했다며 구조를 요청했다.

S호는 이에 앞서 오후 4시32분쯤 '화재가 발생해 선원 L씨(31·미얀마)가 화상을 입었다'는 신고를 해 제주해양경찰서 소속 경비함정(3000t급)을 현장으로 이동하던 중이었다.


약 1시간 후 침수가 발생했다는 신고가 추가로 접수된 것.

제주 해경은 인근 선박에도 구조 협조를 요청하고 지역구조본부를 가동해 승선원 구조에 나선 상황이다.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오늘의 핫이슈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