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오늘의 채널A]43년 차 호텔 도어맨의 인생 이야기
더보기

[오늘의 채널A]43년 차 호텔 도어맨의 인생 이야기

동아일보입력 2019-08-16 03:00수정 2019-08-1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뉴스A LIVE(16일 오전 10시 50분) 도어맨으로 정년퇴임한 후 정규직으로 또 스카우트된 호텔업계 ‘전설의 수문장’. 도어맨 권문현 씨는 하루 1000번씩 인사를 하며 오늘도 손님을 맞고 있다. 호텔 라운지보다 호텔 로비가 더 편안한 43년 차 도어맨의 인생 이야기를 직접 들어본다.

#오늘의 채널a#뉴스a live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