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현대백화점, 내달 13일까지 가정간편식 추석 선물세트 판매
더보기

현대백화점, 내달 13일까지 가정간편식 추석 선물세트 판매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입력 2019-08-13 15:14수정 2019-08-13 15: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현대백화점은 다음 달 13일까지 전국 15곳에서 가정간편식(HMR) 추석선물 세트를 판매한다고 13일 밝혔다.

회사 측은 가정간편식 브랜드인 ‘원 테이블’ 제품 4종을 마련했다. 떡갈비와 소불고기 등으로 구성된 ‘간편 요리 세트(12만 원대)’와 탕류 제품이 주를 이룬 ‘가족 한상 세트(7만 원대)’, ‘한우 사골 곰국 세트(12만 원대)’ 등을 각각 50개 한정 판매한다.

이와 함께 서울 만두 조리법을 반영한 ‘제주 흑돼지 갈비만두(5000원대)’ 등을 함께 출시했다.


현대백화점은 이날부터 14일간 서울 압구정 본점 등 15곳에서 ‘2019 추석선물 세트’ 예약 할인전을 연다.

주요기사

올 추석(9월 13일)은 지난 2014년(9월 8일) 이후 찾아온 가장 이른 추석이다.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sangja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