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제주도, 15일부터 버스 급행 15·일반 14개 노선 시간 변경
더보기

제주도, 15일부터 버스 급행 15·일반 14개 노선 시간 변경

뉴시스입력 2019-08-12 17:43수정 2019-08-12 17: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주5일제 시행따른 조치…정류장에 변경 시간표 부착안내
'제주버스정보시스템 홈페이지·제주버스정보 앱'에서도 확인가능

제주특별자치도는 노선버스 사업장이 주 52시간제에 돌입함에 따라 오는 15일부터 급행버스 14개 노선과 일반간선버스 15개 노선 운행시간표를 변경 운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과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에 따른 운수종사자 야간 8시간 이상 휴식시간 보장 준수를 위해 마련됐다.

이번 변경되는 노선은 서귀포, 성산, 표선, 모슬포 등에서 새벽 첫차 출발을 위해 정박하는 급행버스(공항리무진 포함)와 일반 간선버스 29개 노선이다.


변경되는 운행시간표는 이용객 편의를 고려해 첫차와 막차 운행은 현행시간을 최대한 유지했으며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 등에 따른 운수종사자 야간 8시간 휴식시간 보장을 위해 운행시간 조정이 불가피한 경우 운행 횟수를 조정했다.

주요기사

도는 도민의 혼선을 방지하기 위해 버스 탑승객들에게 안내문을 배부중이며 각 정류장에 변경된 시간표를 부착해 안내할 방침이다.

‘제주버스정보시스템 홈페이지(http://bus.jeju.go.kr/notice/detail?noticeId=310)’와 제주도청에서 운영하는 ‘제주버스정보’ 앱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제주=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