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미얀마 산사태로 최소 53명 숨져…희생자 늘 듯
더보기

미얀마 산사태로 최소 53명 숨져…희생자 늘 듯

뉴시스입력 2019-08-12 16:03수정 2019-08-12 16: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미얀마군 구조대가 12일(현지시간) 미얀마 몬주 파웅읍 산사태 현장에서 구조작업을 펼치고 있다.

산사태는 지난 9일 미얀마 수도 네피도에서 남쪽 430㎞ 떨어진 파웅읍에서 폭우로 인한 마랏 산의 산비탈 붕괴로 일어났다.

이번 사고로 사망자 수는 최소 53명으로 집계됐으며 흘러내린 진흙의 양이 워낙 많아 구조 및 수색 작업에 따른 피해자 숫자도 늘어날 전망이다.


【네피도(미얀마)=AP/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