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캐리소프트, 코스닥 상장 철회…“주식시장 악화 감안”
더보기

캐리소프트, 코스닥 상장 철회…“주식시장 악화 감안”

뉴시스입력 2019-08-07 16:53수정 2019-08-07 16:5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유튜브 채널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을 운영하는 어린이 콘텐츠기업 캐리소프트가 최근 악화된 주식시장을 감안해 상장을 철회하기로 결정했다.

그동안 코스닥시장 상장을 추진해온 캐리소프트는 7일 “대내외적인 요인으로 회사의 가치를 적절히 평가받기 어려운 상황이라 판단하고 상장 철회신고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최근 미·중 및 한·일 무역분쟁, 코스닥 시장 사이드카 발동, 바이오 쇼크 등 부정적 이슈로 투자 심리가 위축된 상황인 점을 감안한 결정이다. 다만 연내에 다시 상장을 시도하겠다는 뜻도 함께 내비쳤다.


캐리소프트 측은 “최종 공모가 확정을 위한 수요예측을 실시했으나 투자자들이 기업가치를 정확하게 평가하기 어려운 현재 주식시장 상황에 따라 잔여 일정을 취소하게 됐다”며 “주식시장이 안정화될 때까지 캐리소프트는 지속 성장을 통해 핵심 경쟁력을 높이며 연내 상장을 이루기 위해 만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한편 캐리소프트는 이달 내 상장을 목표로 지난 5∼6일 수요예측을 실시한 바 있다. 상장 주관은 미래에셋대우가 맡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