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데일리펀딩, 현대해상과 MOU 체결…“투자·보험 융합, 핀테크 모델 제시”
더보기

데일리펀딩, 현대해상과 MOU 체결…“투자·보험 융합, 핀테크 모델 제시”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8-07 10:11수정 2019-08-07 10:1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해우 데일리펀딩 대표(좌), 한재원 현대해상 기업영업본부장(우) /사진=데일리펀딩.

P2P(개인 간) 금융거래 플랫폼 데일리펀딩은 현대해상화재보험과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협약식은 지난 5일 서울 종로구 현대해상 본사에서 진행됐다.

데일리펀딩은 이번 MOU를 계기로 P2P금융 업계 최초로 투자와 보험 등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P2P플랫폼에 탑재해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새로운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데일리펀딩 측은 서비스 기획 단계부터 현대해상과 공동으로 상품 개발에 착수하는 만큼, 투자와 보험을 융합한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주요기사

이해우 데일리펀딩 대표는 “현대해상의 보험 인프라와 데일리펀딩의 기술력을 융합하면 고객에게 보다 나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며 “이번 MOU로 현대해상과 함께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하는 핀테크(금융+기술) 모델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펀딩은 현대해상과의 MOU 체결에 앞서 지난달 12일 신세계그룹의 간편결제 플랫폼 SSG페이와 제휴해 P2P투자 서비스를 선보이는 등 각 분야 유력 기업과의 협업을 확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