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파도 환승 구역[포토 에세이]
더보기

파도 환승 구역[포토 에세이]

양회성 기자 입력 2019-07-24 03:00수정 2019-07-24 09:0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자, 푸른 바다를 찾아 여기까지 오시느라 고생하셨습니다. 지금까지 타고 오신 자전거, 오토바이 등 바퀴 달린 것들은 여기에 잠시 놓아두세요. 그리고 당신을 기다리는 시원한 파도로 환승하세요. 파도 위에 올라타 근심 걱정 모두 날려 버리고 시원하게 앞으로 나아가세요. ―강원 양양군 잔교리 해변

양회성 기자 yohan@donga.com
주요기사
#강원 양양군#잔교리 해변#푸른 바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