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속보] 러시아 국방부 “한국 영공 침범 안했다” 전면 부인
더보기

[속보] 러시아 국방부 “한국 영공 침범 안했다” 전면 부인

뉴스1입력 2019-07-23 16:03수정 2019-07-23 16:3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막심 볼코프 주한 러시아 대사대리가 23일 오후 서울 종로구 외교부로 초치되고 있다. 윤순구 차관보는 이날 러시아 대사대리를 초치해 러시아 군용기가 독도 영공을 침범한 것에 대해 항의했다. 2019.7.23/뉴스1 © News1

러시아 국방부는 23일 자국 폭격기 2대와 정찰기 1대가 한국 영공을 수차례 침범했다는 한국군 발표를 부인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국방부는 이날 성명을 통해 “한국 전투기가 러시아 항공기를 위협하는 위험한 작전을 수행하고 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러시아 군용기가 한국 영공을 침범한 게 아니라 오히려 한국 공군 전투기로부터 위협을 당했다는 얘기다.

국방부는 “한국 조종사들이 러시아군의 중립 수역 상공 비행을 방해한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며 “한국 조종사들이 러시아 폭격기와 교신하지 않았다”고 강변하기도 했다.

이에 앞서 한국 공군이 이날 독도 인근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에 불법 진입한 러시아 군용기를 향해 360발의 경고 사격을 가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